������ ��������� 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 ��� 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� ���������

처음부터
장르 : 라노벨,러브코미디,판타지
작가 : 타카타
소개 : 왕국 역사상 최강의 신동인 나 하루(16세)는 근위 기사단에 배속되었습니다. 온 나라의 강자들이 모이는 이 기사단에서 엘리트 가도를 질주하는 나의 상사, 여기사 카렌 씨 29세 독신. "기사에게 응석 부리는 건 허용되지 않는다. 각오해 두거라." 평소에는 [귀신 기사대장]이라 불리며 두려움의 대상인 고상한 그녀입니다만-- "…난, 나는 네가 너무 좋아져 버렸구나!!" "참지 말고 내 가슴에서 실컷 울어도 되니까?" 혼자 사는 방에 초대해주거나 응석을 부리게 해주거나 "나에게만" 특별한 표정을 보이는 카렌 씨가 너무 귀여워…!

바나나툰 목록

목록